> 경제/레저 > 기업/IT
현대삼호重 건조 선박2척 ‘올해의 최우수 선박’ 선정시그니피컨트 십스紙, 최고 기술력 입증
최호천 기자  |  chc0143@mokposinmoon.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2.24  13:32: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하경진)이 건조한 9000 TEU 컨테이너선과 8000대적 자동차운반선 등 2척이 세계적인 해운 전문지로 부터 ‘올해의 최우수 선박’에 선정되어 이 분야 최고의 기술력이 입증됐다.

조선공학분야에서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유력지 중 하나인 '시그니피컨트 십스 Significant Ships'紙는 지난해 건조돼 운항중인 배들 중 현대삼호중공업이 건조한 9000 TEU 컨테이너선인 “유에이에스씨 타부크 UASC TABUK”호와 8000대 적 자동차운반선인 “테르모필레 THERMOPYLAE”호 등 2척을 ‘올해의 최우수 선박’으로 선정해 발표했다.

그리스 엠브리코스社의 "UASC TABUK"호는 길이 299 미터, 폭 48 미터, 깊이 25 미터로 6미터 크기의 컨테이너 9000개를 실을 수 있으며, 노르웨이 빌헬름센社의 “THERMOPTYLAE"호는 길이 200미터, 폭 37미터, 깊이 38미터로 자동차 8000대를 선적할 수 있다.

이들 선박은 첨단 사양의 엔진, 배기가스 정화장치, 에너지 절감형 방향키 등을 장착해 유해가스 배출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행중인 선박제조연비지수(EEDI) 규정을 만족시키는 에코십(Eco-ship)으로 건조됐다.

이로써 현대삼호중공업은 이 두 척을 포함, 지난 2004년 이래 총 18척을 ‘올해의 최우수 선박’으로 건조한 기록을 갖게 됐다. 18척을 선종별로 보면 컨테이너운반선 8척, 원유운반선 7척, 자동차운반선 2척, 벌크선 1척이다.

현대삼호중공업의 관계자는 “지난해에 중형컨테이너선과 자동차운반선이 세계시장 점유율 1위로 일류상품에 선정된 데 이어 최우수선박에도 포함돼 이 분야의 경쟁력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다”며, “이는 선주가 요구하는 첨단 사양을 수용해 관련 기술을 적극 개발했기에 가능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
 

최호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목포시 비파로 21 호남빌딩 4층  |  대표전화 : 061)285-5557  |  팩스 : 0504-467-6038
등록번호 : 전남 다 00281  |  등록일 : 2009년 9월 14일  |  발행·편집인 김성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경
Copyright © 2023 목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