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뉴스 > 목포
전국체전 유치 현장실사단, 27~28일 목포시 방문목포시민 서명부 전달
최재경  |  gabrielw@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26  14:53:0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목포신문 / 최재경 기자] 대한체육회 전국종합체육대회위원회 현장실사단이 27~28일 목포시를 방문한다.

 이번 방문은 목포시가 작년 8월 대한체육회 전국종합체육대회위원회에 오는 2022년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유치신청서를 제출함에 따라 이뤄졌다.

 목포시는 실사단에게 유치계획을 보고하고 시민들의 유치 염원을 담은 서명부(42,000명)를 전달할 계획인다. 실사단은 목포시 의견을 청취하고, 현장실사를 통해 도출된 문제점을 보완 조치토록 한 후 4월 예비심사 후 5월 이사회에 안건을 상정해 개최지를 결정한다.

 목포시는 종합경기장 주경기장을 목포축구센터 인근에 국도비 430억원을 지원받아 사업비 784억원을 들여 조성할 계획이다. 시비 재원은 30년이 경과돼 노후된 유달경기장을 매각해 마련할 계획이다.

 기존 유달경기장은 매각시 30% 이상을 쾌적한 웰빙공원으로 조성할 방침이며 이를 위해 도시계획시설변경 용역을 진행 중이다. 앞으로 시민들의 폭넓은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주민공청회를 비롯해 시의회 의견청취, 도시계획심의 등 충분한 절차를 걸쳐 결정할 계획이다.

 시는 전국체전을 개최하면 3만여명의 선수와 응원단 등이 방문해 1주일을 머무름에 따라 관내 360여개 숙박업소 및 4,000여개 음식점의 경기활성화 등 약 3,000억원의 지역경제 유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아울러 스포츠 인프라 확충과 지역민 건강향상에도 크게 도움이 되고, 도시 브랜드 가치와 지역이미지도 높아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목포시 관계자는 “전남 서남권 최초로 전국체육대회를 유치해 지역발전 및 경제 활성화를 이끌겠다. 시민 여러분께서도 대한체육회 실사단에게 유치의지를 보여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최재경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목포시 비파로 21 호남빌딩 4층  |  대표전화 : 061)285-5557  |  팩스 : 0504-467-6038
등록번호 : 전남 다 00281  |  등록일 : 2009년 9월 14일  |  발행·편집인 김성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경
Copyright © 2023 목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