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뉴스 > 신안
신안군, '제8회 압해읍민의 날 기념행사' 성황향우· 읍민 6천 여명이 화합과 소통의 장으로 승화
최재경  |  gabrielw@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26  10:59: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목포신문 / 최재경 기자] 4월 25일 신안군 압해읍 군민체육관에서 '제8회 압해읍민의 날 기념행사 및 축하공연' 행사가 성황리에 펼쳐졌다.

 이날 행사에는 압해읍민의 날 행사추진위원회 주관으로 박우량 신안군수, 서삼석 국회의원, 전라남도의회 김문수, 정광호, 도의원, 신안군의회 이상주, 이원용 군의원, 향우민, 유관기관장, 지역주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압해서초등학교 학생들의 사물놀이 공연을 시작으로 압해중학교 및 압해생활개선회 댄스공연, 신안군 복지재단 색소폰 공연이 식전행사로 진행 되었다.

기념식에서는 주변의 귀감이 되는 매화도 주민 이쌍례 씨와 평소 모범적인 생활과 적극적인 마을활동 등으로 지역발전에 이바지한 공이 큰 마을 분매 2리 조이현, 신장1리 김응오, 수락리 강수형 이장이 각각 군수표창 수상 영광의 기쁨을 누렸다.

   
 

압해읍민의 날 행사 추진 공동 위원장(전년복, 김인광)은 개식선언과 기념사를 통해 “압해읍의 슬로건이 '1004섬의 시작! 앞서가는 압해읍!'인 만큼 신안군의 관문으로서 성숙한 시민의식을 함양하여 지역 사회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며 압해읍 발전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축사를 통해 창군 50주년의 의미와 읍 승격 8주년을 맞이하여 6천 읍민과 향우민이 함께하는 축제에 축하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또 수선화 축제 파급효과로 인한 최대 수혜지역인 압해읍(가룡리)을 예로 들어, 압해읍이 1004섬의 관문 역할과 교통요충지로 급부상되었음을 강조했다.

 특히, 향우민과 고향 주민이 한 마음이 되어 고향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화합과 소통을 통해 압해읍 시대를 함께 열어 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신안군은 민선7기 중점 군정 추진사항으로 군민 소득 역점사업인 억대 농업소득 가구 육성 및 농수산물 가공, 소포장 시설 확충 등 소득지원 사업 확대, 고급 천일염 보증제 도입, 사계절 꽃 피는 1004섬 조성, 신 재생에너지 이익 공유제도 정착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최재경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목포시 비파로 21 호남빌딩 4층  |  대표전화 : 061)285-5557  |  팩스 : 0504-467-6038
등록번호 : 전남 다 00281  |  등록일 : 2009년 9월 14일  |  발행·편집인 김성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경
Copyright © 2023 목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