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환경 > 환경/ngo
목포시, 유행 중인 A형간염 주의 당부올바른 손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 및 예방접종 당부
목포신문  |  webmaster@mokposinmoon.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24  11:00:1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목포신문] 목포시보건소는 최근 A형간염 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주의를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5월 21일까지 A형간염 신고건수는 5,278명으로 전년 동 기간 대비 399% 증가하였으며, 신고된 환자의 86.7%가 20~40대로 집계됐다.

 이는 1970년대 이후 위생상태가 개선되면서 20~40대의 A형간염 항체양성률이 유독 낮기 때문이다.

중장년층과 노년층은 어릴 적 A형 간염을 앓아 대다수가 항체를 갖고 있고 10대는 예방접종을 통해 대부분 항체가 형성되어 있다.

 A형간염은 주로 오염된 물이나 음식물 등을 통해 전파되고 잠복기는 평균 28일이며, 심한 피로감, 식욕부진, 메스꺼움, 복통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소아는 감염되더라도 증상이 없거나 경증으로 앓고 지나가는 경우가 많으나, 성인의 경우 70%이상 증상이 나타나고, 심한 경우 전격성 간염으로 사망할 수도 있다.

 A형간염 예방을 위해서는 손 씻기, 음식 익혀먹기, 물 끓여 마시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용변 후, 음식 취급 전 비누를 사용하여 30초 이상 흐르는 물에 손을 씻어야 한다.

 또, A형간염을 앓은 적이 없거나, 면역이 없는 경우 6∼12개월 간격으로 2회 예방접종을 하면 면역을 획득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A형간염은 예방접종과 개인위생 수칙 준수로 예방할 수 있다. 고열, 황달 등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목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목포시 비파로 21 호남빌딩 4층  |  대표전화 : 061)285-5557  |  팩스 : 0504-467-6038
등록번호 : 전남 다 00281  |  등록일 : 2009년 9월 14일  |  발행·편집인 김성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경
Copyright © 2019 목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