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환경 > 사회일반
서‧남해권 여름휴가철 연안여객선 39만2000명 수송천사대교 개통 및 태풍 영향 전년대비 18% 감소
목포신문  |  webmaster@mokposinmoon.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9  11:18: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목포신문] 올 여름 휴가철 특별수송기간인 지난달 25일부터 11일까지 서·남해역 연안여객선 이용객은 39만2682명으로 지난해 47만8505명에 비해 약 18% 감소했다.

이는 지난 4월 신안 천사대교 개통으로 목포~암태 항로의 운항 중단과 해상의 짙은 안개 및 제9호 태풍 ‘레끼마’의 간접 영향에 따른 여객선 운항 통제로 이용객이 감소한 것으로 풀이된다.

 주요 항로별 이용객은 목포~제주 5만2000명(17%↓), 목포~홍도 4만명(23%↓), 진리~점암 2만8000명(3%↓), 땅끝~산양 5만명(3%↓), 화흥포~소안 3만6000(12%↓), 완도~청산 3만2000명(3%↓) 등 대부분 항로에서 감소했다.

 차량 또한 목포~제주 1만6000대(11%↓), 진리~점암 1만대(2%↓), 땅끝~산양 1만7000대(5%↓), 화흥포~소안 1만1000대(2%↓), 완도~청산 6천900대(12%↓) 등 대부분 감소했다.

 목포해수청에서는 특별수송기간 동안 여객선 5척을 추가로 투입하고 운항횟수도 505회 늘렸으며 이용객 편의를 위해 특별수송 대책반을 운영했다.

 아울러, 목포해수청은 여객선 안전 운항을 위해 사전 특별안전점검도 실시한바, 이 기간 동안 단 한 건의 안전사고도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목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목포시 비파로 21 호남빌딩 4층  |  대표전화 : 061)285-5557  |  팩스 : 0504-467-6038
등록번호 : 전남 다 00281  |  등록일 : 2009년 9월 14일  |  발행·편집인 김성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경
Copyright © 2019 목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