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환경 > 사건/사고
목포경찰, 불법 안마시술소 적발성매매 알선 운영자 등 14명 검거
목포신문  |  webmaster@mokposinmoon.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10.01  17:06: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목포경찰은 성매매를 알선한 안마시술소 운영자 등 14명을 검거 했다고 1일 밝혔다.

경찰은 성매매녀 5명을 고용하여 불상의 남성 손님들에게 성매매를 알선하고 3억 7,000만원 상당의 수익을 올린 안마시술소 운영자 A씨를 구속하고, 나머지 바지사장 및 명의대여자 등 13명도 입건했다.

안마시술소 운영자 A씨(남, 44세)는 경찰의 단속을 피하기 위해 감시용 CCTV와 34개의 룸에 무음 경광등, 유일한 통로인 엘리베이터에 비밀 제어장치를 설치하며 은밀하게 불법영업을 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해당업소는 지난2007년부터 현재까지 5차례의 형사처벌을 받고도 업소 상호와 명의자를 바꾸는 방법으로 안마시술소를 운영해 왔으나, 최근 업소를 폐업한 것으로 확인됐다.

목포경찰관계자는 “앞으로도 불법 성매매 업소에 대하여는 지속적으로 강력하게 단속해 나갈 방침이다”고 밝혔다.

 

목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목포시 비파로 21 호남빌딩 4층  |  대표전화 : 061)285-5557  |  팩스 : 0504-467-6038
등록번호 : 전남 다 00281  |  등록일 : 2009년 9월 14일  |  발행·편집인 김성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경
Copyright © 2023 목포신문. All rights reserved.